로고
배너
전체기사 스포츠/연예/자동차사회/고발동영상/포토지방/국제의료/보건칼럼/인물교육/문화
뉴스타파  축제/관광  사법/언론/종교개혁  정치/경제  대선/총선/지방선거  사회공헌  항일독립/역사친일.독재/뉴라이트   기사제보
편집 2022.11.30 [12:55]
사회/고발
개인정보처리방침
회사소개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사회/고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산단 스미토모세이카 폴리머스 코리아 중대재해 사망사고,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촉구
여수산단 스미토모세이카 폴리머스 코리아 여수공장 안전난간대 설치 작업 협력업체 노동자(플랜트건설노조 여수지부 조합원) 추락 사망...추락방지망 하나 없는 안전관리
 
강윤옥대표기자 기사입력  2022/09/27 [16:08]
배너

 

여수산단 스미토모세이카 폴리머스 코리아 중대재해 사망사고,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촉구

 

여수산단 스미토모세이카 폴리머스 코리아 여수공장 안전난간대 설치 작업 협력업체 노동자(플랜트건설노조 여수지부 조합원) 추락 사망...추락방지망 하나 없는 안전관리 

 

 

 

▲ 여수산단(이 기사와는 무관함)     © 폭로닷컴/신안신문/목포뉴스 편집국


9월 27일 오전 9시 14분경 여수산단 스미토모세이카폴리머스코리아 여수공장 창고동 사일로 상부 약 20미터에 위치한 안전난간대 설치 작업을 하던 협력업체 노동자(플랜트건설노조 여수지부 조합원)가 추락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민주노총 전남지역본부 여수시지부(이하 민노총)는 이날 성명을 통해  하루가 멀다않고 터져나오는 중대재해 사망소식에 아연실색 할 수 밖에 없다. 폭발, 화재, 가스 누출에 이젠 추락 사망사고까지 끝이 없다. 면서  가스 누출사고로 수십명이 병원으로 이송되어 치료받은 지 채 일주일이 되지 않았다. 이러다가 정말 큰 일 난다고 산단 전체의 안전진단을 요구하고, 안전대책 수립을 촉구하였으나, 결국 중대재해 사망사고가 여지없이 일어나고 말았다. 고 비난했다.

 

민노총은  안전은 말로 되는 것이 아니다. 어떤 작업이든 사고가 발생할 수 있는 요소를 철저히 파악하여 안전장치를 완료한 후에 작업자를 투입해야 한다. 사고가 언제 어디서 어떻게 일어날지 아무도 모르기 때문에 모든 상황에 대비하여 안전조치를 하고 안전관리자를 배치하여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야 한다 고 강조했다.

 

민노총은 성명에서  오늘 추락사고도 안전대책 소홀이 가져온 인재다. 20미터가 넘는 고공에서, 그것도 안전난간대를 설치하는 작업인데도 불구하고, 당연히 있어야 할 추락방지망 하나 설치하지 않고 작업을 시켰다.  면서  불꽃비산을 방지할 방염포는 깔아놓을 생각을 하면서, 노동자의 추락을 막을 수 있는 추락방지망 설치는 왜 안하는가! 불꽃은 떨어지면 안되고 사람은 떨어져도 된다는 말인가? 라고 개탄했다.

 

성명에서  민노총은 중대재해에 대한 기업의 책임을 강력하게 물어야 한다. 노동자의 안전을 무시하여 중대재해를 유발한 경영책임자가 처벌을 받을 수 있다는 사실이 현실에서 증명되어야만 중대재해는 줄어들 수 있다 고 강조했다.

 

이번 사망사고가 발생한 스미토모세이카폴리머스코리아는 중대재해처벌법이 적용되는 50인 이상 사업장이며, 지난 2월 폭발사고가 발생한 여천NCC에 이어 2호 사업장이다.

 

민노총은 이어    여천NCC 폭발사고로 4명이나 목숨을 잃었지만, 7개월이 지나도록 중대재해처벌법을 적용한다는 소식은 들리지 않는다. 오히려 여천NCC는 국내 최대 친기업 로펌인 김앤장으로 변호사를 교체하고, 처벌을 피하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 윤석열정부는 중대재해처벌법 시행령을 개정하여 기업에게 면죄부를 주려는 시도를 멈추지 않고 있다. 고 비난했다.

 

이러는 사이 여수산단에서 중대재해는 연이어 일어나고, 노동자들은 결코 안전하지 않은 현장으로 내몰리고 있으며, 기업의 안전불감증은 끝없이 계속된다는 것.

 

마지막으로 민노총은  고용노동부, 경찰과 검찰, 정부와 전라남도와 여수시는 이번 사건에 대해 철저히 조사하여 사고원인을 밝혀야 한다. 안전조치를 하지 않고 작업을 강행하여, 노동자를 죽음에 이르게 한 책임을 기업에 물어야 하며, 여수산단에서 중대재해를 방지할 특단의 대책을 내놓아야 한다. 고 촉구했다.


[공지]최고 2만부를 발행하는 주간 신안신문(목포뉴스)은 목포시를 비롯 무안군신안군영암군 등지에 무료 배포(무가지)된다.

주요 배포처는 전남도청서해지방해양경찰청목포해양경찰서법원검찰시군청사읍면동사무소 등 공공 기관과 농수축협터미널병원은행 등 다중이용 시설이다.


*폭로닷컴 5개 언론 계열사:신안신문/목포뉴스/인터넷신안신문/폭로닷컴/시사직설

    /신안신문 http://sanews.co.kr/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시사직설 (12) 시사큐TV - YouTube

 

/신안신문 블러그  http://blog.daum.net/sanews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맛집여행우수업체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21k  

 


트위터 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22/09/27 [16:08]  최종편집: ⓒ pokronews.com
 
신의도6형제소금밭(영농조합법인) - sixbrothersalt.kr/
제품명: K-ACE salt *신의도6형제소금밭, 대한민국 해양수산부 최초(제1호) 우수천일염 인증* -미국위생협회(NSF) 인증 필터 장착 해수 정수장치 사용. -염전 주변 반경 500m 이내 농경지 등 유해 오염원 없음.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신의도의 친환경시설에서 생산. -해양수산부 소금산업진흥법에 따른 엄격한 기준 충족. -친환경 자기타일과 황토판 등에서 생산, 소금 정밀분석 기준치 통과. -KBS 인간극장, KBS 1박2일, KBS 6시내고향, KBS 아침마당, SBS 동상이몽.생생정보, MBC 뉴스데스크 출연 *주문상담 전화: 061-271-6793,275-6778/010-6640-6778/010-6237-1004/010-9478-7237
1/21
배너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처리방침회사소개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전남 목포시 유동로 11번길 8(505) / 서울시 여의서로 43 한서리버파크빌딩 403호 / 폭로닷컴 exposure.com
대표·편집인 : 강윤옥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윤경 ㅣ 운영대표·편집위원장 : 조국일
대표전화 : 010 7557 8549 ㅣ 제보 이메일 : sanews@daum.net | 등록번호 : 전남 아00145 | 등록일 : 2011-07-21
Copyright ⓒ 폭로닷컴. All rights reserved.
Contact news1495@daum.net for more information.